리빙

조선의 자유로운 화가 장승업의 삶이 오페라로…'취화선' 초연

컨텐츠 정보

본문

AKR20221123050000005_01_i_P4_20221123101709786.jpg?type=w647

 

조선의 자유로운 화가 장승업의 삶이 오페라로…'취화선' 초연서울오페라앙상블이 조선 말기의 화가 장승업의 삶을 그린 창작 오페라 '취화선'을 오는 29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아트홀맥에서 초연한다.

1994년 창단한 서울오페라앙상블은 한국적인 소재를 담은 한국형 창작 오페라 제작과 세계화에 힘써오고 있다.

2015년 고대소설 운영전을 소재로 한 오페라 '운영'에 이어 화가 윤두서의 삶을 그린 '붉은 자화상', 작곡가 윤이상의 삶을 담은 '나비의 꿈' 등을 창작 초연으로 공연해왔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