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

"성적학대 행위" 제자와 성관계 40대 전직 여교사, 2000만원 배상 명령

컨텐츠 정보

본문

0000711829_001_20221121171601174.jpg?type=w647

 

"성적학대 행위" 제자와 성관계 40대 전직 여교사, 2000만원 배상 명령남학생 제자와 부적절한 성관계를 했다가 아동학대 혐의로 유죄를 선고 받은 40대 전직 여교사가 피해 학생과 그의 부모에게 2천만원을 손해배상하라는 법원 명령이 나왔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인천지법 민사22단독 성준규 판사는 A군과 그의 부모가 전직 교사인 여성 B씨를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내리며, A군에게 1천500만원, 그의 부모에게 500만원을 각각 배상하라고 명령했다.

B씨는 지난 2019∼2020년 인천의 한 고등학교에서 교사로 재직할 당시 제자 A군과 수차례 성관계를 해 성적으로 학대한 혐의를 받았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