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국힘, '박완주 제명'에 "박원순·오거돈 1년…민주당 달라지지 않았다"

컨텐츠 정보

본문

NISI20220512_0018793823_web_20220512103947_20220512170208759.jpg?type=w647

 

국힘, '박완주 제명'에 "박원순·오거돈 1년…민주당 달라지지 않았다"국민의힘은 12일 더불어민주당이 박완주 의원을 성 비위 혐의로 제명한 데 대해 "'박원순·오거돈 성범죄 사건'으로 국민의 심판을 받은 지 이제 불과 1년 남짓 지났지만, 민주당은 달라지지 않았다"고 날을 세웠다.

김 수석대변인은 또 "민주당은 박완주 의원의 성 비위 의혹 피해자의 아픔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기 위해서라도 당내 제명으로 끝낼 것이 아니라 책임 있는 자세로 수사기관 의뢰 등 진실 규명에 적극 나서야 할 것"이라고 추가 조치를 민주당에 촉구했다.

앞서 민주당은 이날 오전 긴급 비공개 비상대책위원회 회의를 열고 '당내 성비위' 혐의로 박 의원을 제명 결정하고 국회 징계 절차를 밟기로 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