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野 한동훈에 화력 집중 "너무 설친다…기고만장 폭주"

컨텐츠 정보

본문

0003674307_002_20220812110202727.jpg?type=w647

 

野 한동훈에 화력 집중 "너무 설친다…기고만장 폭주"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12일 법무부가 검찰 수사권을 확대하는 내용의 시행령 개정을 추진하는 것과 관련해 "한동훈 법무부장관이 너무 설친다는 여론이 굉장히 많다"고 비판했다.

앞서 법무부는 검찰이 직접 수사할 수 있는 부패·경제 범죄의 범위를 확대해 '검수완박' 법안 입법으로 사라진 공직자·선거범죄 수사들 중 일부를 검찰이 맡을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대통령령 개정안을 입법예고했다.

우 위원장은 "검찰공화국이 될 가능성, 소통령이 검찰을 진두지휘할 가능성 있다는 국민의 우려를 반영해 겸손한 자세로 여론을 받아야 할 법무장관이 국회가 만든 법을 무력화하며 수사범위를 확대하는 무리수 범했다"며 "반성하지 않는 정부, 반성하지 않는 측근에게는 국민의 심판이 내려질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